MY MENU

Mixed media

Mixed media

제목
오영숙 I Youngsook Oh
작성자
작성일
2016.02.02
첨부파일0
추천수
3
조회수
384
내용

 

 

1=1+1+1…+n  V, mixed media on wood, 57cm X 136.5cm, 2009

 

 

 

 

 

 

 

 

 

 

 1=1+1+1+......, mixed media on wood, 165cm X 105cm,  2013 수정72

 

 

 

 

 

 

 

 

 

 

 

 

 

 

moon pot, ,mixed media on wood, 90cm X 90cm,  2012

 

 

 

 

 

 

 

 

 Artist_Youngsook Oh

 

 

 

 

Alphabets were created to regulate meanings. They define an object and determine its value. It also allows positioning in the user’s mind by congregating pieces of a dispersed meaning. This is the power of a text and by utilizing this power, modern art has been able to borrow foreign object, reverse a context and evolve the links of an image. Various aspects of modern arts are the reflected result of modification of the link like this.

        Texts within the new work of Young-Sook Oh, who has produced her works solely by using Korean consonants, selected the dismantlement, not construction. While her previous works involved the build-up of one image by gradually congregating consonants, her recent work that newly introduces famous paints derived from Chosun Era as a central theme indicates the reversal, which dismantles the aura of the original work. From the whole to the parts; not from the parts to the whole, reality from the arts; not the arts from reality as well as from a creator to audience; not from audience to a creator, the equilibrium of power has been reversed. The dismantlement of meanings has begun. Auras within the originality of the original works in history, such as ‘Mi-In-Do’ (the painting of a beauty) by Yoon-Bok Shin, in which no one can dare to have hands on and the First national treasure, SoongRaeMoon that is already burnt, are also a kind of an illusion. They are Utopia in which the regulated meaning of the original works can never be communicated just like a far distanced mirage that disappears when it is approached closer. It is no different to a specimen of a stuffed animal, which was regulated due to convenience of others but itself. It was made possible by Young-Sook, Oh, to loosen a bolt of an image that could not be communicated due to its confinement in tradition, prejudice, history and originality. It dismantles and evades. New values need communications. Modifications derived from the dismantlement by Young-Sook, Oh are the result in no doubt that allows the acquisition of new originality.  

(President of H-zone, Lee Dae-Hyung)

 

 

 

 

 

 

 

 

       moon pot, ,mixed media on wood, 31cm X31cm, X3,  2012.

 

 

 

 

 

 

 

 

 

 

 

 

 

BeingII, mixed media on wood, 192cm X152cm

 

 

 

 

 

 

 

 

 

 

 

 1=1+1+1…+n, M,  mixedmedia on wood, 82cm X 152cm, 2009

 

 

 

 

 

 

 

 

 Image Calligraphy
 
       인간의 역사가 문자와 함께 시작된다면, 이미지의 역사는 찰나적 영감에서 출발한다.
역사. 누적된 시간의 집합체. 당대 문화의 정체성을 극명히 드러내는 대표적인 아이콘은 바로 문자이다. 소리가 형태를 만나 새로운 뜻을 나타내는 문자는 정보와 상징 속에 내포된 논리와 조형성를 통해 그 의미를 전달한다. 그러면 이 조형적인 규칙이 사라진 문자는 우리에게 어떻게 다가올 것인가? 스치는 영감 속에 여기에 주목하여 문자가 가지는 새로운 조형미를 독특한 작가적 해석력으로 보여주는 여성 작가가 있다.
 
         작가 오영숙. ‘ㄱ’, ’ㄴ’ 의 자음과 ‘ㅏ,ㅑ,ㅓ,ㅕ’ 의 모음이 만나 새로운 의미를 만들어 가는 가장 진보한 문자체계인 우리 고유의 한글. 그의 유쾌한 상상력은 초등학교 1학년 국어시간에 칠판에 쓰여진 ‘바둑이와 고양이’ 에서 과감히 모음을 빼버린다. 어느새 반가운 바둑이와 귀여운 고양이의 의미는 사라지고, ‘ㅂ’ 과 ‘ㄷ’ , ‘ㄱ’, ‘o’ 등 칸딘스키의 점.선.면을 연상하게 하는 다이나믹한 형태의 자음만이 드로잉처럼 칠판에 남는다.
 
         작가 오영숙은 이렇게 모음이 사라진 한글 자음의 다양한 조합을 통해서 오래된 토기의 표면과, 화재로 소실된 남대문,  드라마 ‘바람의 화원’으로 친숙해진 화가 신윤복의 미인도를 표현한다. 토기, 남대문, 미인도로 대변되는 문화의 정체성. 그러나, 그 정체성은 오영숙의 작품 세계에서는 그 경계가 불명확하다. 바래져 버린 시대의 정체성. 텍스트가 가지는 규정적이고, 단정적인 논리성은 오영숙의 작품세계에서는 다만 새로운 재료일 뿐이다. 그러나, 작가의 상상력으로 작품으로 구현된 문자의 논리성은 새로운 조형미와 함께 새로운 예술로 거듭나게 된다. 문자의 논리가 가진 이성, 문화에 대한 예술적 변조를 통해 작가는 시대를 초월하는 예술의 가치를 다양한 상징적 조합으로 구성된 문자텍스트의 ‘美’세계를 보여준다. 퇴근길. 대로변의 다양한 간판을 한번 보라. 뜻을 초월한 문자가 아름다운 것은 이미지가 가지는 다양한 상상력 때문인 것을 당신도 알게 될 것이다.

             

               한글의 자음만을 이용해 작품을 만들어 온 오영숙의 신작 속 텍스트는 구축이 아닌 해체를 선택한다. 이전 작업이 자음을 모아 하나의 이미지를 만들어 갔다면 조선시대 명화를 주제로 새롭게 선보이는 이번 신작은 원작의 아우라를 해체하는 역발상을 제시한다. 부분에서 전체가 아닌 전체에서 부분으로, 일상으로부터의 예술이 아닌 예술로부터의 일상으로, 관객에서 창작자가 아닌 창작자에서 관객으로 힘의 균형이 역전되었다. 의미의 해체가 시작된 것이다. 감히 손 될 수 없는 신윤복의 미인도, 불타버린 국보 1호 숭례문 등 역사 속 원작의 오리지널리티가 쓰고 있던 아우라 역시 일종의 환영이다. 저 멀리 떨어져 있는 신기루처럼 다가서면 사라져 버리는 원작의 규정된 의미는 결코 소통될 수 없는 이상향이다. 자아가 아닌 타자의 편의에 의해 의미 규정되어 버린 박제화된 동물의 표본과 다를 바 없다. 오영숙은 전통, 선입관, 역사, 원작의 아우라에 갇혀 소통되지 못하는 이미지의 빗장을 풀어 버린다. 해체하고 공격한다. 새로운 가치는 소통이 필요하다. 오영숙의 해체작업이 만들어낸 변용이 새로운 오리지널리티를 획득할 수 밖에 없는 당연한 결과이다.
                                                                                                                            

                                                                                                                                  (이대형, Lee DaeHyung, H-zone 대표)

 

 

 

 

YOUNG-SOOK , OH

 

 

 

on the original works, the consonant of ‘Hangul’ stamped in the geometric hexagon and pentagon, and spreads and transparent embossed glittering on the surface. The consonant of ‘Hangul’ cannot make its pronunciation or meaning itself, and has to meet with the vowel.

Only the consonant of ‘Hangul’ exists on the works, so the audiences become the vowel and enjoy as they feel.

In other words, the moment when my work meets with the audiences, the consonant meets the vowel and communicates each other, and then finally it can be completed as a work.

 

M.F.A. Painting, The Graduate School of Sejong University

Solo Exhibitions

2010 : Digital KEPCO PRAZA, Seoul , KOREA , Gallery A Cube, Seoul

2010 : Gallery tonkeun, Seoul,Korea,

2009 : Gallery Miso, Seoul, Korea

2009 : Gallery AW (AW Convention Center)

2006 : Gallery Jung, Seoul, Korea2006 : Duru Art Space,Seoul, Korea.

2005 : Osaka A.T.C museum, Osaka, Japan

2003 : Insa Art Plaza Gallery, Seoul, Korea

2002 : Gallery Jo, Seoul, Korea2000 : Dukwon Gallery, Seoul, Korea

Art Fairs

2013 : Affordable Art Fair(HongKong)

2012 : Art Miami, Context(Miami), Contemporary Istanbul , KIAF, Affordable Art Fair(Singapore),

2011 : KIAF, KCAF, (Seoul Arts Center)

2010 : Seoul Art Fair, KIAF(Seoul) , Art Singapore, Art Asia Miami (Miami)

2009 : Art Singapore 2009 : KIAF (Seoul, Korea.)

2008 : KIAF (Seoul, Korea.)2007 : New York Art Expo

2006 : Art international Zurich 8th Art Fair

2005 : Osaka International Art Fair

Awards

2000 : Donga Art Prize, 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Art, Seoul, Korea

1999 : Special Award at MBC Art Exhibition, Seoul Museum of Art, Seoul, Korea

1997 : Special Award at Korea Grand Art Exhibition, 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Art, Seoul,

1995 : Special Award at Mokwoo Association, Seoul Museum of Art, Seoul, Korea

Collection Seoul Metropolitan Museum of Art, Seoul, Korea.(서울시립미술관소장

 

3
3

게시물수정

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댓글삭제게시물삭제

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