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 MENU

Painting

Painting

제목
Choi Seung Yoon / 최승윤
작성자
작성일
2015.03.23
첨부파일0
추천수
4
조회수
4088
내용

Choi,Seung Yoon,The beginning of the stop-2015 -5 oil on canvas

 

 

 

 

 

자유의 법칙-2015-2_oil on canvas_72.7x121.2_2015

 

 

 

정지의 시작-2015-4_oil on canvas_31.8x40.9_2015

 

 

Statement

 

Every day of our lives, we are continually encountering the events which is caused by our ironical basic demands, such as get hungry so we eat, get hot so we drink cold water and work hard so we rest. We are in the middle of the gigantic stream of the story that is created by these balancing activities from these unlimited opposition solutions for our needs. In easy words, if we think that we should stop eating than we would like to keep eating, if there are something that gets forbidden than people will get crazy to do it. It is very common human society nature.

 

I found recent Hollywood movie “Gravity” very intriguing. The keyword from the movie was the gravity as it said on the title. The gravity contains the very basic but powerful force that can disrupt the time and space. The planet contains this gravity becomes huge magnetic object, which I believe that is origin of the rule of the opposition between plus and minus. Magnet contains two different sides N and S which is very mirror characteristic. They only be able to exist because of each other’s existences. They cannot be separated. As planet contains magnetic characteristic, we humans also variously have these two different sides characteristic. May be that is why we call someone “Star” who keeps others attention very well.

 

In this topic, it seems like I am demonstrating about magnetic characteristic between two opposite sides, however this discussion eventually become pointing at the third fact that is hidden. I believe that the world we are living is not only two opposite sides, there are third part. It is because of these two different sides. That is the reason why number three is easily acceptable for us. In many religions take the trinity very heavily, the three separations of powers in modern democracy countries and the most of competition counts up to the third place. In history, many of ancient scholars believed that human are consist of mind, soul and body. It could be effected by the fact that we are living in this three dimensional world.

 

My work “The completion of the beginning” is the story about between the complexity and simplicity, Big and small. As our huge solar system is nothing but only the dot from Milky Way galaxy map. Our complicated lives only a tale to someone. Personally, “beginning of the stop” was a big problem to me, it had been always conversational topic to me when I decided the level of completion for my work. I personally consider my painting as a human being. As human dies, I thought the completion of my work is decided when the movement of the picture is stopped. However, in my rule of the opposition, it always makes it hard when I tried to stop the movement of the picture to complete. However, I consider that this paradox leads to me to express the ironical movement which is stopped but still moving.

 

“The rule of the freedom” work came out in the opposite direction during my work “Beginning of the stop”. It was challenge to me with the thought “Let’s drawing freely”. It contains two face characteristic between stop and beginning, however I found often hard to orchestrate between this two opposite senses. For example, when I tried to draw feely, this thought became a limit to present a truly freedom. I think human made its own rules from the true freedom and when rule became limitation than always look for freedom. These activity has been going on entire human history. Therefore, it came to me as the thought that is it only ideal to think about the true freedom? Then there are no such a thing as the true freedom? I tried to describe this questions of mine in my work. Therefore, my work became not really free but also not really limited. From my work, I started to believe that if there are demands of being free then opposite side will demands as well so it will limit each other. I found that when the freely drawn lines met each other, they become closed space.

 

To be specific, all oh my works “The completion of the beginning”, “The rule of the freedom” and “Beginning of the stop” series are basically similar but they are different. I think that it is the true nature of the world. Same but different, different but same. As in wider view we are all human beings but we think we are not the same.

I think it is important to consider the true meaning of “The Opposite Side” from us. We think it is opposite, because it is opposite side from us or we think it is not this side so that we believe it is as “The Opposite Side”. I believe the ultranationalists and extremists of the left are actually similar. Two side divided oppositions are actually connected. I present this ironic characteristic world throughout my work.

Profile

 

 

 

Choi Seung-yoon

(1984~)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 , fine art

 

Solo exhibition

 

2014 3-Party encounter / feeling store

2014 Beginning of the stop / Youngeun Museum of Contemporary Art

2013 Perfect flat / Leeha gallery

2013 It’s real / cafe theatre

2012 ‘Completion of departure’ / NH gallery

2011 'Choi Seung-yoon solo exhibition' / Song's gallery

 

Team exhibition

2015 gaga contemporary art / gagagallery

sixsense / gallery Ilho

Young artist / United gallery

YAP RETURNS / Vollekanne gallery

YAP RELOAD / gallery Ilho

2014 Light / jevi-flower cafe

Yap year-end / gallery pop

Love&Thank you / minari house

Seoul Design Spot / kimreea gallery

Atropalce / Hyundai department

gangdong young eyes / gangdong art center

Contemporary art tends to read / ami museum

MAKESHOP TOP10 / makeshop art space

YAP harvest / chungmu art hall

Loyalty / Put on downwind sails

Morag Morag / Ilho gallery

2014 Young artist / gallery catholic

YAP2014 Great gift / moonam gallery

YAP2014 The 1st / chungmu art hall

Space support project / united gallery

2013 one more / mooshin museum

Young artist / gallery catholic

Let’s Hang: Whatever you can carry / space O’newwall

Gwanghwamun international art festival / Sejong art center

sophia art company / gallery AW

artmartket / gallery Jung

NEW THINGKING NEW ART / leeseoul gallery

Young & young artist project 3rd / youngeun museum of contemporary art

500,000won / Hongyunartcenter

2011 Gallery zum tema exhibition

‘Great minor of seoul city' / UNOFFICIAL PREVIEW

2010 ‘Graduation exhibition of excellent works’ / Gallery young

2009 ‘Good luck to' / Dokwon gallery

2008 Young-deng-po station permanent exhibition

'Young artist 4' / Art center soonsoo

Fair

 

2015 Asia contemporary art fair / conrad hotel hongkong

Artrooms / meila white hotel(UK, London)

2014 blanc blue hotel art fair / grand ambassador hotel seoul

majoongmul art market / kimreea gallery

breeze art fair / blue square nemo

2013 jung art market 3rd / gallery jung

jung art market 1th / gallery jung

 

Residence

2013~2014 yeongeun residence

 

Works buy : youngeun museum, individuall, london(UK), Hongkong

 

Facebook : www.facebook.com/artistcsy

 

 

 

작가노트

 

우리는 반대를 만들어내고, 반대와 반대가 만나야 하는 역설적 본능 속에 살아가고 있다. 배고프면 먹고, 더우면 시원한 물을 마시며, 일을 했으면 쉬게 된다. 균형을 위해 반대를 만들어 내고, 반대로 인해 생긴 불균형을 위해 다시 반대를 만들어냄이 끊이지 않고 반복되다보면 끝을 알 수 없는 거대한 이야기가 만들어지고, 우리는 그 한가운데 있다. 쉽게 말해 먹지 말아야지 하면 더 먹고 싶어지고, 하지 말아야지 하면 더 하고 싶어지는 것이 세상의 가장 기본법칙이다.

 

최근에 흥행한 영화에서 가장 중요한 키워드는 ‘중력’이었다. 중력은 시간과 공간도 왜곡하는 가장 근본적인 힘을 지니고 있는데, 중력을 지닌 행성은 거대한 자석이고 반대의 법칙은 이 자석에서 출발됐다. 자석은 N극과 S극이라는 서로의 반대가 공존하며, 서로가 있기에 존재하고, 이 둘을 갈라놓으려 몇 번을 잘라도 다시 N극과 S극이 존재하는 자석이 된다. 행성들이 중력을 지니고 있듯이 인간들도 반대와 반대를 품고 있기 때문에 정도의 차이가 있지만 중력을 지니고 있다. 사람들을 끌어당기는 사람을 ‘스타’라고 칭하는 이유는 우리가 본능적으로 이를 알고 있기 때문일지도 모른다.

 

이는 ‘2’에 대한 얘기를 하고 있는 것 같지만 사실은 ‘3’에 대한 얘기다. 반대와 반대, 그리고 그 둘이 동시에 존재하는 3번째가 공존하는 것이 세상이기 때문이다. 때문에 3이라는 숫자는 우리가 가장 무비판적으로 받아들이는 숫자이기도 하다. 종교의 삼위일체, 국가의 삼권분립, 등수를 나눌 때도 3이 들어가고 인간은 생각, 마음, 육체의 지덕체 3가지로 이루어져 있다, 이것은 어찌 보면 우리가 3차원의 세계에 살고 있기 때문일지 모른다.

 

‘출발의 완성’시리즈는 단순함과 복잡함, 큼과 작음의 이야기이다. 거대한 은하도 멀리서는 은하단의 한 점이듯이, 우리의 복잡한 인생도 사실 누군가에겐 그저 작은 이야기일 뿐이다. ‘정지의 시작’시리즈는 그림의 완성에 대한 고민이었다. 완성이 어디까지인지가 작가의 가장 큰 고민인데 나는 그림을 인간으로 보고, 인간은 죽으면 끝이 나듯이 그림 속의 움직임을 멈추면 완성이지 않을까 생각했었다. 하지만 반대의 법칙에 의해 그림을 정지시키려 하면 할수록 정지되지 않는 그림이 되었고 때문에 움직임의 역설을 표현할 수 있었다.

 

‘자유의 법칙’시리즈는 정지의 시작을 하다가 표출된 반대의 욕구에서 시작됐다. 양면성을 지닌다 해도 정지의 느낌으로 치우쳐져 정적인 느낌이 있을 수 밖에 없었고, 이를 벗어나고자 완전한 자유로움을 표현하고 싶었지만 사실 완전한 자유가 주어지자 오히려 멈칫하게 되었다. ‘자유롭게 그리자’라는 다짐이 오히려 자유를 옭아매는 상황이 된 것이다. 인간은 완전한 자유 속에 스스로 법칙을 만들어냈고, 법칙이 너무 강하면 자유를, 너무 자유로우면 법과 규제를 만들어냈다. 어찌 보면 ‘자유롭다’라는 특징들도 관념적이지 않을까? 그렇다면 그것이 과연 진정한 자유라 할 수 있을까? 하는 의문을 그림으로 풀어냈고 때문에 자유롭지도, 그 반대도 아닌 듯 한 그림을 표현하게 되었다. 나도 자유롭고 싶고 상대도 자유롭고 싶으면 자석의 같은 극끼리 만나듯이 오히려 자유가 생기지 않게 되는 법이기 때문에 자유롭게 돌아다니는 선들은 서로 만나 갇혀진 공간을 만들어 낸다.

 

사실 엄밀히 말하면 3가지의 시리즈는 모두 본질이 같다. 하지만 다르다. 이것이 세상의 본질이 아닐까 생각한다. 같지만 다르고, 다르지만 같다. 넓게 보면 같은 인간이지만 우리는 서로가 다르다 생각한다. 우리가 보는 반대는 정말로 반대인지 반대로 보기 때문에 반대인지는 항상 고민해 볼 문제이다. 극좌파와 극우파는 사실 비슷하듯이 반대는 사실 본질을 같이하며 나는 이러한 아이러니한 세상을 표현한다.

 

약력

 

최승윤(Choi Seung-yoon) (崔乘潤)

 

1984년생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조형예술학과 졸업

 

개인전

 

2014 3자대면展 / 느낌가게 문득, 창고문을 열다

2014 정지의 시작 / 영은미술관

2013 완벽한 평면 / 리하갤러리

2013 It’s real / 카페 떼아뜨르

2012 출발의 완성 / NH갤러리

2011 ‘최승윤 개인전’ / 송스갤러리

 

단체전

 

2015 가가 현대미술제 / 가가갤러리

식스센스 展 / 갤러리 일호

젊은 작가 기획 단체전 / 유나이티드 갤러리

YAP RETURNS展 / 폴레칸네 갤러리

YAP RELOAD展 / 갤러리 일호

2014 빛展 / 제비꽃다방

Yap 연말정산展 / 갤러리 팝

Love&Thank you / 미나리 하우스

미술로 기록하는 여행의 느낌 / 김리아 갤러리(청담점)

Seoul Design Spot展 / 김리아 갤러리(통의점)

Atropalce / 압구정현대백화점

강동젊은시선展 / 강동아트센터

현대미술경향읽기 / 아미미술관

MAKESHOP TOP10展 / 메이크샵 아트 스페이스

YAP수확展 / 충무아트홀

의리展 / 순풍에 돛을 달고

모락모락展 / 일호갤러리

2014 청년작가전 / 평화화랑

YAP2014 위대한 선물展 / 문암미술관

YAP2014 The 1st / 충무아트홀

공간지원 프로젝트 / 유나이티드 갤러리

2013 One more展 / 과기대 미술관

서울과학기술대학교&숙명여대 교류전 / 문신미술관

2013청년작가전 / 평화화랑

Let’s Hang: Whatever you can carry / 스페이스 오뉴월

Young&Young artist project 3기 / 영은미술관

광화문 국제 아트 페스티벌 3부 청년작가시선전 / 세종문화회관

SA공모전 / 갤러리AW

NEW THINGKING NEW ART / 리서울갤러리

50만원展 / 경민현대 미술관

2011 Great minor of seoul city / UNOFFICIAL PREVIEW

현대미술의 이해와 전망展 / 송스갤러리

줌갤러리 단체전

2010 우수 졸업 작품전 / 갤러리 영

2009 ‘잘됐으면 좋겠다’展 / 덕원갤러리

2008 영등포역 상설전시

젊은 작가 4인전 / 아트센터 순수

 

 

레지던시

 

2013~2014 영은미술관 창작스튜디오 9기 입주작가

 

 

FAIR

 

2015 Asia contemporary art fair / 콘래드 호텔 홍콩

artrooms / melia white hotel(London)

2014 블랑블루 호텔 아트 페어 / 그랜드 앰버서더 서울

오롯 아트마켓 / 서진아트스페이스

마중물 아트 마켓 / 김리아 갤러리

BREEZE ART FAIR / 블루스퀘어 네모

2013 중 아트마켓 3회 / 갤러리 중

중 아트마켓 1회 / 갤러리 중

 

 

기타

 

YAP 2015 회장

 

 

작품소장 : 영은미술관, 개인소장, 휴맥스, 런던, 다온갤러리, 홍콩

 

홈페이지 : choiseungyoon.com

 

 

 

 

4
3

게시물수정

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댓글삭제게시물삭제

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